데이브(Dave)는 <슈퍼배드 2 (Despicable Me 2)>에서 많은 활약상을 보여준 미니언즈이다. 국내 영화 포스터에 나온 것처럼 바주카포를 들고 종횡무진 활약을 펼치는데 가장 재밌는 장면은 루시(Lucy)에게 푹 빠져 즐거운 상상(?)을 하는 부분. 강렬한 루시(Lucy)와의 첫 만남에서 이어지는 상상이 재미지다.

 

이 캐릭터가 나와 공통점이 있는데 아이스크림을 좋아한다는 것. 그럼에도 비교적 날씬한 몸매를 유지하는 데이브(Dave)를 보면 부럽다. 나이를 먹어감에 따라 점점 후덕해지고 있는 뱃살을 보면... ㅠ.ㅠ 여튼 데이브(Dave)를 포함한 귀여운 미니언즈들을 장난감으로 만나볼 수 있다는 것은 무척 즐거운 일이다. 7월에 개봉할 <슈퍼배드 3 (Despicable Me 3)>에서 미니언즈들은 어떤 활약을 하게 될런지. 너무 킬링 타임용으로만 만들지 말았으면ㅋ

 

제품명 : DMF ミニオン メイド ミニオンストラップ

원작자 : ©Universal Studios

제조자 : (株)タカラトミーアーツ 

수입자 : (주)티아츠코리아

제조일 : 2013. 09

 

 

 

보시다시피 총 5종류의 미니언즈들이 기다리고 있다. 다만, 열쇠고리형을 별로 좋아하지 않아서 뭔가 조치를 취할 예정~

 

 

 

또 한번 두근두근 기대되는 시간이다. 과연 어떤 미니언즈가 나를 반겨줄 것인지. 파란 캡슐을 개봉하자!!!

 

 

 

등장한 캐릭터는 바로 데이브(デイブ). 제품 구성은 제품 설명서 한 부와 캐릭터를 감싸고 있는 비닐팩 한 개로 이루어져 있다.

 

 

 

도색 미스가 조금 보이기는 하지만 나쁘지 않은 퀄리티를 가지고 있다. 데이브(デイブ)의 기본적인 특성은 잘 표현한듯.

 

 

 

문제의 열쇠고리는 제거해주는 센스. 열쇠고리가 없어도 피규어로 온전히 존립할 수 있어서 다행이다. 머리 꼭대기의 구멍은 어쩔 수 없다만...

 

 

 

" 안녕~ 난 케빈(Kevin)이야~ " 도대체 어딜 봐서 같은 미니언즈인지 판단을 할 수 없는 데이브(デイブ). 음산한 케빈(Kevin)의 미소가 더욱 깨름직하다.

Posted by 문화파괴

BLOG main image
즐길 수 있을 때 즐겨라. 아니 놀면 못 노나니~ by 문화파괴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482)
장난감공작소 (473)
만화, 제9의 예술 (3)
슈퍼전대 시리즈 (1)
키덜트 페스티벌 (3)
추억팔이 (1)
문화파괴미술관 (1)

최근에 받은 트랙백

Total : 132,843
Today : 1 Yesterday :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