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배드(Despicable Me)>시리즈의 주인공 펠로니우스 그루(Felonius Gru). 조선시대의 영웅들이 어렸을 때부터 천자문과 사서삼경을 독파하였다면 그루(Gru)는 어렸을 때부터 영국 왕실의 왕관을 훔치는 등 세계적으로 유명한 악당이 되기 위하여 남다른 행보를 보이며 꾸준히 정진해왔다. 악당짓의 스케일이 점점 커지면서 달을 훔치려고 까지 했는데 자세한 것은 작품을 감상해보시길...

 

그런데 주인공의 자리가 점점 위태해지고 있다. 점점 딸바보로 변해가면서 악당의 모습에서 점점 벗어나가는 부분도 영향을 미치고 있지만 이제는 전세계의 귀염캐릭터로 자리잡은 미니언(Minion)들의 등장으로 그루(Gru)는 점점 공기화 되어가고 있고 사람들은 미니언(Minion)들의 활약상을 더욱 기대하고 있다. 그루(Gru)여~ 여기서 무너지기엔 그동안 쌓아온 악행들이 아깝지 아니한가? 악당으로 다시 부활하거랏!!!

 

제품명 : Kinder JOY

수입원 : 페레로 아시아 리미티드 한국지점

제조원 : MPG

판매원 : 매일유업(주)

제조일 : ???

 

 

 

구매한지 6개월이 넘었으니 초콜릿은 당연히 포기. 어차피 주목적은 완구 습득이었으니 초콜릿 따윈 과감히 포기해준다.

 

 

 

제품 구성은 언제나처럼 제품 설명서 한 부와 조립해야될 제품들 그리고 경고문 한 부로 구성되어 있다. 제품은 보시다시피 펠로니우스 그루(Felonius Gru).

 

 

 

몸통 중간에 고무줄을 끼워야하는 부분이 있다. 설명서를 보면 고무줄 탄력을 이용하여 움직이는 기믹을 만들어 놓았으나 시험해보니 그닥 재미지지는 않아 설명을 생략함.

 

 

 

카리스마 넘치는 펠로니우스 그루(Felonius Gru). 그의 포즈에서 악행의 기운이 넘쳐난다. 나쁜짓을 하러 떠나볼까~

 

 

 

나쁜 짓을 하러 가기 위해 미니언(Minion)들을 소집했지만 어째 데이브(デイブ)만 왔다. 아무래도 미니언(Minion)들을 모으는 게 급선무일듯~~

Posted by 문화파괴

BLOG main image
즐길 수 있을 때 즐겨라. 아니 놀면 못 노나니~ by 문화파괴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485)N
장난감공작소 (476)N
만화, 제9의 예술 (3)
슈퍼전대 시리즈 (1)
키덜트 페스티벌 (3)
추억팔이 (1)
문화파괴미술관 (1)

최근에 받은 트랙백

Total : 133,790
Today : 12 Yesterday : 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