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험 활극형의 작품에서 선과 악의 단순한 구조(또는 일대일 매칭)의 캐릭터들만 등장하면 아무래도 작품이 밋밋해지고 다이나믹한 맛이 떨어지기 쉽다. 그 와중에 신념보다는 이익을 위해 행동하다가 결정적 순간에 분위기를 반전시켜주는 캐릭터가 있다면 작품의 재미가 쏠쏠해진다. 물론 그런 캐릭터만 있다고 되는 것이 아니라 전반적인 연출과 플롯 설정이 중요하지만...

 

대표적인 캐릭터를 꼽자면 <스타워즈(Star Wars)>시리즈의 한 솔로(Han Solo)가 있을 것이다. 처음엔 자신의 생계만을 위해 살아가다가 극적인 순간에 반란군을 도와주고 이후 반란군의 대표 인물로 성장하게 된다. 최근에 나온 <토르:라그나로크(Thor:Ragnarok)>에 등장한 스커지(Skurge)도 그러한 유형의 캐릭터라 볼 수 있는데 임팩트가 조금 약하다는 느낌이...  <닌자고(NINJAGO)>시리즈의 등장하는 로닌(Ronin)도 이러한 유형의 캐릭터라 볼 수 있을 것이다.

 

제조회사 : DECOOL

제품번호 : 0094

 

 

 

시즌 5에서부터 본격적으로 등장하는 로닌(Ronin). 이익에 따라 움직이는 모습을 종종 볼 수 있는데 이로 인해 닌자들이 위험에 빠지기도 한다.

 

 

 

제품 구성은 필요 이상으로 친절한 설명서 1부와 부품들이 들어있는 비닐팩 1개, 그리고 카드 한 장으로 구성되어 있다. 설명서 뒷면에는 그동안 나온 제품들이 소개되어 있다.

 

 

 

디자인은 LEGO 70735제품의 미피를 카피한 것 같다. DECOOL의 페인팅 기술은 갈수록 발전하는듯. 최근엔 오리지널 제품을 생산하는 것 같은데 카피에서 벗어나야지.

 

 

 

보너스로 스크리머(Skreemer)가 들어 있는데 여전히 의문스러운 것은 과연 유령이 뭣하러 칼을 들고 물리적 공격을 하느냐는 것이다.

 

 

 

최종 완성. 참고로 로닌(Ronin)이 들고 있는 총은 발사가 가능하다. 위력이 그리 강한 것은 아니지만 사람이나 동물에게 쏘지는 말자.

 

 

 

' 이거 가지고 빚을 갚을 수 있겠나? ' 소울 아처(Soul Archer)는 로닌(Ronin)에게 빚독촉을 한다. 빚독촉에 압박을 느낀 로닌(Ronin)은 결국 어떤 행동을 했을까? 애니메이션을 보면 알 수 있으니 시간될 때 감상을 해보시길 바란다.

Posted by 문화파괴

니야(Nya)가 마스터 우(Master Wu)로부터 도덕경스러운 선문답을 통해 물의 마스터가 되기 위한 수련을 하는 동안 주인공 4인방은 물의 도시 스틱스에 도착하여 전설의 기술인 '에어짓주(Airjitzu)의 비법서'를 로닌(Ronin)으로 부터 되찾기 위한 사투를 벌이고 있었는데 그 때 고스트 군단의 사령관인 모로(Morro)에 의해 소환된 유령 중에 하나가 바로 소울 아처(Soul Archer)이다.

 

이름에 걸맞게 화살의 명수인데 자신이 맞추고자 하는 목표는 반드시 화살을 맞추며 주인공들을 끊임없이 괴롭히는 모로(Morro)의 오른팔이다. 한 가지 재밌는 것은 소울 아처(Soul Archer)가 활을 쏘면 화살 끝에 스크리머(Skreemer)라는 하급 유령이 생성되는데 스크리머(Skreemer)의 몸에 닿은 캐릭터는 일시적으로 유령이 된다고 한다.

 

제조회사 : DECOOL

제품번호 : 0096

 

 

 

하체가 투명 부품인 소울 아처(Soul Archer)를 DECOOL에서 과연 제대로 표현했을 것인가? 박스 아트를 보아하니 스크리머(Skreemer)도 함께 들어 있는듯~

 

 

 

제품 구성은 아주 심플하게 부품들이 가득 담긴 비닐팩 한 개로만 이루어져 있다. 자~ 그러면 비닐팩을 찢어 부품들을 꺼내고 조립해보자~

 

 

 

하체 표현... 대실망이다. 물론 카피 제품에서 LEGO만큼의 퀄리티를 바라는 것은 무의미하지만 평소 DECOOL의 카피 능력에 비하면 이건 하다가 만 것이 너무 티가 난다.

 

 

 

귀염둥이 스크리머(Skreemer)와 최종 완성 샷~ 그런데 스크리머(Skreemer)가 들고 있는 커다란 뼈다귀는 뭘까? LEGO 원본에도 이런 무기가 있었던가?

 

 

 

혹시나... 그럴리 없겠지만... 혹여나 야광 기능이 탑재 되어 있는 것은 아닌지 불을 꺼보았지만 어두컴컴함만이 날 기다리고 있었다.   

Posted by 문화파괴

로난은 자신의 전함 다크 아스터에 탑승하여 거대한 네크로크래프트 함대를 지휘하는 전투 사령관이에요. 로난에게 중요한 것은 오직 힘뿐이지요. 그에게 약하다는 것은 질병이자 우주 전체로부터 비난받아야 할 용인할 수 없는 범죄랍니다. 위협적인 코즈미로드로 무장한 로난은 총체적 혼든을 일으키는 것이 유약함을 떨쳐 버리는 길이라 믿고 있으며, 자신의 목표 달성에 도움이 될 초능력 아이템을 찾는답시고 너무 많은 세상을 파괴했어요... 라고 LEGO 홈페이지에 로난(Ronan)에 대한 설명이 나와 있다.

 

원래 풀네임은 Ronan the Accuser. 크리 제국 소속이다. 영화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Guardians of the Galaxy)>에서는 타노스(Thanos) 밑에서 일하는 것으로 나오지만 원작 만화에서는 특별판을 제외하면 타노스(Thanos)와는 전혀 인연이 없다고 한다. 또 캐릭터의 포지션도 악당과 영웅을 오묘하게 왔가갔다한다고... 이 제품은 LEGO를 통해 나왔지만 DECOOL에서 카피하여 판매하는 것이다. 크리 제국의 명예를 중요시 여기는 로난(Ronan)을 조립해보자.

 

제조회사 : DECOOL 

제품번호 : 0175

 

 

 

만화 원작 팬들은 영화에서 로난(Ronan)이 악당으로 등장하여 상당히 아쉬웠다고 한다. 그래도 영화상에선 나름 최종 보스격이니 조금 다행이었다고...

 

 

   

제품 구성은 부품들이 담겨져 있는 비닐팩 한 개와 카드 배틀을 즐길 수 있는 카드 한 장으로 이루어져 있다.

 

 

 

최종 완성!!! 강력한 충격파를 발생시키는 양손 망치가 무기로 들어 있다. 이걸로 잔다르행성을 파괴하고 우주를 쓸어볼까나?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Guardians of the Galaxy)와 최후의 사투!!! 스타로드(Starlord) 죽어랏!!! 하지만 영화의 결말을 대부분 알고 있듯이... 시to the망ㅋㅋㅋ

Posted by 문화파괴

 

쟌은 매우 지능적인 닌드로이드예요. 그는 최근에 많은 변화를 겪었으나, 닌자 팀에 기꺼이 복귀하겠다는 마음이예요. 그리고 그의 가까운 친구인 픽셀이 이제 자신의 인공지능에 통합되었기 때문에 어디를 가든 함께 할 수 있게 되었어요. 그는 얼음의 힘을 무기로 사용해요... 라고 LEGO 홈페이지에 쟌(Zane)에 대한 설명이 나와 있다.

 

로봇 주제에 감정을 가지고 있는 (대상도 로봇이지만) 쟌(Zane). 너무 로봇 차별적인 발언인가?ㅋㅋㅋ 오버테크놀로지의 로봇이라서 그런지 감정을 느낄 수 있는 것 같은데 그 감정을 가슴 속에... 아니 로봇답게 메모리카드에 담아두고 살아간다. 뛰어난 능력치와는 별개로 가끔씩은 민폐 캐릭터처럼 느껴지는데 잘 해결해나가고 있으니... 그리고 또 하나의 비밀이 밝혀진다고 하는데...

 

제조회사 : DECOOL 

제품번호 : 7099-0079

 

 

 

통칭 2.0버전 또는 티타늄 쟌(Titanium Zane)이라 불리우는 LEGO의 제품을 DECOOL에서 카피한 것이다. 물론 미니피규어 이야기이다.

 

 

  

제품 구성은 부품들이 담겨져 있는 비닐팩 한 개와 카드 배틀을 즐길 수 있는 카드 한 장으로 구성되어 있다.

 

 

 

쟌(Zane)의 얼굴은 양면 프린팅이 되어 있다. 두건을 쓰게 되면 잘 보이지는 않겠지만... 그리고 프린팅의 흰색계열이 조금 약하게 찍혀 있어 아쉽다.

 

 

 

최종 완성. 다른 무기들은 이해되는데 이 황금색 열쇠는 무엇일까? 애니메이션을 띄엄띄엄 봤더니 잘 모르겠다. 혹시 이 열쇠의 용도를 아시는 분은 알려 주시라~

 

 

 

보고싶은 픽셀(P.I.X.A.L)과의 만남. 아무리 그래도 직접 보고 느낄 수 있는 형체가 있는 것이 좋은거 아니겠어?

Posted by 문화파괴

 

라이트실드 가문의 충복, 데미시아의 영원한 호위무사 신 짜오(Xin Zhao). 너프 되기 전까지 거의 삼국무쌍급 파괴력을 보이며 전장을 휘둘렀다고 한다. 하지만 이내 하향 패치가 되면서 많은 LOL 유저들이 신 짜오(Xin Zhao) 보기를 돌같이 했다고 한다. 게임 내 챔피언간 균형을 맞추기 위해서였는지 다시 상향 패치가 되면서 능력치가 균형을 잡으면서 다시 신 짜오(Xin Zhao)를 찾는 유저들이 늘었다고 한다.

 

신 짜오(Xin Zhao)의 모티브는 삼국지에 등장하는 조자룡이라고 한다. 특히 대장군 신 짜오(Warring Kingdoms Xin Zhao) 스킨을 보면 영락없는 조자룡. 그래서인지 중국에서 인기가 많은 챔피언이라고 하고 한국에서는 신짜장~ 신짱깨 등등 다분히 인종차별적인 표현으로 신 짜오(Xin Zhao)를 부른다고 한다. 게임을 해 본 적이 없는 나에게는 그냥 게임 캐릭터. LEGO 카피 회사가 내놓은 제품 정도로 인식되고 있을 뿐.

 

제조회사 : DECOOL 

제품번호 : 204

 

 

 

상자 겉면의 이미지와 제품 디자인은 앞서 말한 대장군 신 짜오(Warring Kingdoms Xin Zhao) 스킨을 참고한 것 같다.

 

 

  

제품 구성은 부품들이 담긴 비닐팩 한 개와 카드 배틀을 즐길 수 있는 카드 한 장으로 이루어져 있다. 제품은 가조립이 되어 있는 상태라 아쉽...

 

 

 

얼굴은 양면 페인팅이 되어 있다. 살짝 아쉽다면 페인팅이 깔끔하게 되지 못했다는 점. 그래도 일단 다양한 연출을 하기가 좋다는 것에서 만족한다.

 

 

 

신 짜오(Xin Zhao) 미니피규어 최종 완성. 기다란 창을 들고 전장을 누비며 데미지 입히기를 주력으로 하는 딜러가 되어 보자.

 

 

  

가렌(Garen)!!! 위험에 빠져 있군. 도와주러 간닷!!! 눈치없는 신 짜오(Xin Zhao)의 등장으로 가렌(Garen)과 카타리나(Katarina)의 싸움을 가장한 데이트는 여기까지~

Posted by 문화파괴

BLOG main image
즐길 수 있을 때 즐겨라. 아니 놀면 못 노나니~ by 문화파괴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482)
장난감공작소 (473)
만화, 제9의 예술 (3)
슈퍼전대 시리즈 (1)
키덜트 페스티벌 (3)
추억팔이 (1)
문화파괴미술관 (1)

최근에 받은 트랙백

Total : 132,843
Today : 1 Yesterday :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