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에서 반일감정이 들끓어 오를 때면 몸을 사리게 되는 회사들이 있다. 바로 일본계 기업이 그 대상들인데 반일감정이 불매운동으로 확산되면 온라인을 통해 일본계 기업들의 명단이 빠르게 공유된다. 그럴 때마다 자신들은 일본계 기업이 아니라며 항변하는 기업이 있는데 저렴한 제품을 저렴하게 파는 곳으로 유명한 다이소가 그렇다. 언론 인터뷰를 통해 일본과의 연관성을 씻어 내려는 행위들이 부단히 이루어지고 있지만...

 

브랜드명은 일본의 다이소기업에서 가져왔으나 운영은 독자적으로 이루어지고 있다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그러나 2019년 기준으로 회사의 지분 중 약 30%는 여전히 일본의 다이소기업이 가지고 있는데 이것만 보면 오해를 가지기 쉬워진다. 어차피 기업은 이익 창출을 위해 움직이게 되어 있다. 향후 어떠한 방향으로 회사를 운영할지는 이익에 따라 흘러가게 될 것이다. 어쩌면 이러한 기업의 생리를 알면서도 모르는 척 애국마케팅을 강요하거나 반일감정만을 쏟아내려는 것은 아닌지 소비자들도 진지하게 고민하면 좋을 것 같다.

 

제품명 : 줄넘기하는 토끼

제조자 : BAOLILONG INTERNATIONAL TRADING CO.,LIMITED

수입원 : (주)아성에이치엠피

판매자 : (주)아성다이소

제조일 : 2019.04

 

 

 

일단 저렴한 가격이니까 부담없이 구매할 수 있다는 것이 좋다. 다만, 그만큼 품질이 낮은 것은 아닌지 걱정된다.

 

 

 

일단 외견상으로 크게 문제가 있어 보이지는 않는다. 태엽 장난감이니 태엽이 어느 정도 역할을 해줄지가 관건이다.

 

 

 

오~~ 생각보다 태엽이 강력하게 작동 된다. 자...잠깐 그렇다고 벽을 뚫어버리려고 하면 안 된다규!!!!

 

 

 

태엽 장난감들끼리 경주가 진행되고 있다. 과연 누가 우승을 차지할 것인가!!! 줄넘기하는 토끼도 결코 뒤쳐지지 않는다.

Posted by 문화파괴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2003년말 혜성같이 등장하여 장소와 시간을 가리지 않고 에너지를 분출하는 아이들을 키우는 부모들에게 구세주가 되어준, 그 이름도 찬란한 <뽀롱뽀롱 뽀로로>.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경건하게 뽀로로를 관람하고 있는 아이들의 사진들이 퍼지면서 그 위세를 온 국민이 확인할 수 있었다. 어느 예능프로그램에서 뽀로로 담당 성우가 밥 먹기를 거부하는 친구의 아이를 뽀로로 목소리로 다스렸다는 이야기를 해주었을 때는 사뭇 마음이 경건해지기까지 하였다.

 

인기가 인기이다보니 캐릭터 사업은 기본이요, 각종 콜라보 제품들이 등장하면서 아이들 뿐만 아니라 어른이들의 호기심을 자극하기도 했다. 하지만 모든 콜라보 제품들이 인기가 좋은 것만은 아니고 초반에 인기가 있었어도 갈수록 평가가 나빠지는 제품도 있다. 제품의 기본을 지키지 못하고 지나치게 캐릭터에만 의존하면 기대만큼의 불만이 폭주하게 마련인데 아이들의 당분 섭취를 책임(?)지며 꾸준한 콜라보 제품을 내놓고 있는 Kinder JOY와 <뽀롱뽀롱 뽀로로>의 만남은 과연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을까?

 

제품명 : Kinder JOY

원작자 : © ICONIX / OCON / EBS / SKbroadband

제조원 : MPG

수입원 : 페레로 아시아 리미티드 한국지점

판매자 : 매일유업(주)

제조일 : ???

 

 

 

대략 2년전에 구입한 제품이다. 유통기한은 지난만큼 지났으니 완구만 건지는 것으로 한다. 좀 아깝기는 하지만....

 

 

 

제품 구성은 캐릭터 설명서와 경고문 각 한 부씩 들어 있는데 이 캐릭터는 도대체 누구인가? 뽀로로에 이런 캐릭터로 등장했었나? 누구지?

 

 

 

도저히 누군지 알아 볼 수 없어 정보를 찾아보니 사막여우 에디라고 한다;;; 언제부터 사막여우의, 에디의 귀가 이런 모양이었단 말인가!!!

 

 

 

비록 외형적인 면에서 문제가 있지만 동료들이 에디를 반겨주지 않는 것은 아니다. 앞으로 알콩달콩 재미나게 지내면 되겠지만 제작자들은 대충 만들려고 하지말자!!!

Posted by 문화파괴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BLOG main image
즐길 수 있을 때 즐겨라. 아니 놀면 못 노나니~ by 문화파괴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517)
장난감공작소 (508)
만화, 제9의 예술 (3)
슈퍼전대 시리즈 (1)
키덜트 페스티벌 (3)
추억팔이 (1)
문화파괴미술관 (1)

최근에 받은 트랙백

Total : 147,720
Today : 4 Yesterday : 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