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들의 영원한 소년 피터 팬(Peter Pan)을 이야기 하자면 동명의 디즈니(Disney) 애니메이션작품을 먼저 떠올리게 되지만 원래는 스코틀랜드 작가 제임스 메슈 베리 경(Sir. James Matthew Barrie)의 작품에 등장하는 캐릭터인데 애니메이션에선 순수하고(?) 장난기 넘치는 캐릭터이지만 원작에서의 피터 팬(Peter Pan)은... 직접 완역본을 읽어보고 판단하시길 바란다.

 

같이 등장하는 팅커벨(Tinkerbell)도 애니메이션에서는 귀엽고 깜찍한 여성형 요정으로 등장하는데 원작에서는 형체가 없는 빛의 형태이다. 그리고 피터 팬(Peter Pan)과 썸을 타기 시작한 웬디(Wendy)를 질투하여 죽이려고한 전적(?)을 가지고 있다. 하지만 오늘 만날 팅커벨(Tinkerbell)은 원작의 느낌이 아닌 디즈니(Disney) 애니메이션 작품에 등장하는 캐릭터를 LEGO스타일의 미니피규어로 만든 것이다.

 

제조회사 : 將LELE

제품번호 : 37005

 

 

 

보통 CASTLE시리즈하면 중세시대를 배경으로한 제품들이지만 이번의 CASTLE은 디즈니 성을 의미하며 LEGO 71040 제품에 등장하는 미피를 카피한 것이다.

 

 

 

제품 구성은 아무렇게나 꾸겨넣은듯한 설명서 한 부와 미피용 치마 한 벌이 들어 있는 비닐팩, 그리고 본제품들이 들어 있는 비닐팩 한 개로 이루어져 있다.

 

 

 

일단 미피는 원본 그대로 카피했으며 미세하게 프린팅의 위치가 빗겨나가 있지만 이 정도면 나름의 퀄리티를 갖추었다고 볼 수 있다.

 

 

 

최종 완성. 팅커벨(Tinkerbell) 옆에 호박머리를 비롯한 오브젝트들은 원본인 71040에서도 볼 수 있는 구성품들이다.

 

 

 

' 안녕 난 빨간머리요정이라고 해~ 요정의 세계로 온 것을 환영해~ ' 뭔가 어색한 팅커벨(Tinkerbell)이지만 다채로운 요정들(?)을 만날 수 있을 것 같은 느낌이 든다.

Posted by 문화파괴

모험 활극형의 작품에서 선과 악의 단순한 구조(또는 일대일 매칭)의 캐릭터들만 등장하면 아무래도 작품이 밋밋해지고 다이나믹한 맛이 떨어지기 쉽다. 그 와중에 신념보다는 이익을 위해 행동하다가 결정적 순간에 분위기를 반전시켜주는 캐릭터가 있다면 작품의 재미가 쏠쏠해진다. 물론 그런 캐릭터만 있다고 되는 것이 아니라 전반적인 연출과 플롯 설정이 중요하지만...

 

대표적인 캐릭터를 꼽자면 <스타워즈(Star Wars)>시리즈의 한 솔로(Han Solo)가 있을 것이다. 처음엔 자신의 생계만을 위해 살아가다가 극적인 순간에 반란군을 도와주고 이후 반란군의 대표 인물로 성장하게 된다. 최근에 나온 <토르:라그나로크(Thor:Ragnarok)>에 등장한 스커지(Skurge)도 그러한 유형의 캐릭터라 볼 수 있는데 임팩트가 조금 약하다는 느낌이...  <닌자고(NINJAGO)>시리즈의 등장하는 로닌(Ronin)도 이러한 유형의 캐릭터라 볼 수 있을 것이다.

 

제조회사 : DECOOL

제품번호 : 0094

 

 

 

시즌 5에서부터 본격적으로 등장하는 로닌(Ronin). 이익에 따라 움직이는 모습을 종종 볼 수 있는데 이로 인해 닌자들이 위험에 빠지기도 한다.

 

 

 

제품 구성은 필요 이상으로 친절한 설명서 1부와 부품들이 들어있는 비닐팩 1개, 그리고 카드 한 장으로 구성되어 있다. 설명서 뒷면에는 그동안 나온 제품들이 소개되어 있다.

 

 

 

디자인은 LEGO 70735제품의 미피를 카피한 것 같다. DECOOL의 페인팅 기술은 갈수록 발전하는듯. 최근엔 오리지널 제품을 생산하는 것 같은데 카피에서 벗어나야지.

 

 

 

보너스로 스크리머(Skreemer)가 들어 있는데 여전히 의문스러운 것은 과연 유령이 뭣하러 칼을 들고 물리적 공격을 하느냐는 것이다.

 

 

 

최종 완성. 참고로 로닌(Ronin)이 들고 있는 총은 발사가 가능하다. 위력이 그리 강한 것은 아니지만 사람이나 동물에게 쏘지는 말자.

 

 

 

' 이거 가지고 빚을 갚을 수 있겠나? ' 소울 아처(Soul Archer)는 로닌(Ronin)에게 빚독촉을 한다. 빚독촉에 압박을 느낀 로닌(Ronin)은 결국 어떤 행동을 했을까? 애니메이션을 보면 알 수 있으니 시간될 때 감상을 해보시길 바란다.

Posted by 문화파괴

1930년대 초반에 등장한 것으로 추정(?)되는 무민(Muumi)가족은 어느덧 원산지(?)인 핀란드를 넘어 전세계적으로 인기를 얻게 된 캐릭터들이 되었다. 재밌게도 공식적인 첫 등장은 시사만화였으면 여러 정치적인 부침을 겪다. 1950년대 영국으로 건너가 선풍적인 인기를 얻었으며 1970년대 일본에서 애니메이션화 되면서 한국에도 살짝 소개되었다. 그러다 최근 다시금 인기를 얻으면서 각종 캐릭터 상품들과 작품들이 각광을 받기 시작했다.

 

등장하는 캐릭터들도 여타의 인기있는 작품들에 등장하는 캐릭터들처럼 개성이 넘친다. 그 중 리틀 미(Pikku Myy) 라는 캐릭터는 그 특유의 악동짓으로 잔잔한 것 같은 분위기에 활기를 불어 넣어주는 감초 역할을 해준다. 사실 악동이라기 보단 본인 기준의 정의구현(?)에 가깝다고 볼 수 있는데 친구들이 그 부분을 이해(?)해주고 있어 어울려 다니는 것. 우리 주변에도 이런 성격의 친구나 지인이 있다면 귀찮아 하지말고 잘 대해주자. 이런 사람들이 외려 뒷통수 안 치고 인간적인 친분으로 오래 갈 수 있으니~

 

제품명 : MOOMIN

원작자 : MC™

제조자 : ???

수입자 : ???

판매원 : (주)GS리테일

제조일 : ???

 

 

 

생각지도 않았던 제품에서 무민(Muumi) 캐릭터들을 만나게 되었다. 참고로 이 제품 시리즈는 2017년도 5월에 나왔다.

 

 

 

총 12종의 피규어들이 랜덤하게 있다고 한다. 두껑을 조심스레 개봉하면 만날 수 있는데 이번에 등장한 것은 바로 리틀 미(Pikku Myy). 특유의 개구진 표정이 잘 살아 있다.

 

 

 

꽃밭에서 여친인 스노크 아가씨(Niiskuneiti)에게 선물할 꽃을 찾고 있는 무민트롤(Muumipeikko)과 그에게 어떤 장난을 걸면 재밌을지 고민하고 있는 리틀 미(Pikku Myy). 무민(Muumi)의 세계는 오늘도 흥미롭다.

Posted by 문화파괴

※ 이 글은 수시로 업데이트 됩니다.

 

 

 

제1화 : 우주해적, 나타나다(宇宙海賊現る)

 

 우주제국 잔갸크(宇宙帝国 ザンギャック)의 대함대가 지구를 침략하기 위해 총공격을 해온다. 서른넷팀의 슈퍼전대 전사들은 지구를 지키기 위해 그들과 맞서 싸워 격퇴하지만 모든 힘을 잃어버리게 된다.

 

 그로부터 5년 뒤 지구의 숨겨진 우주 최대의 보물을 찾기 위해 해적전대 고카이져(海賊戦隊ゴーカイジャー)가 나타나는데 지구 재침공을 노리는 우주제국 잔갸크의 선견대를 만나 전투를 벌이게 된다. 고카이오(ゴーカイオー)의 압도적인 파워로 잔갸크 일당을 물리친 해적전대는 지구에 도착하여 지구인들에게 우주 최대의 보물을 내놓으라 하지만 지구인들은 어리둥절할 뿐이다.

 

 허탈해진 해적전대는 허기짐을 달래기 위해 카레전문점으로 향하지만 잔갸크의 침략으로 카레전문점이 파괴되면서 음식을 먹지 못하게 된다. 분노한 해적전대는 어린아이들에게 해코지하려는 행동대장 시카바넨(行動隊長 シカバネン)과 잔갸크 일당을 만나게 되고 레인저 키를 이용한 변신술을 사용, 그들을 격퇴한다.

 

 지구인들은 그들에게 감사의 말을 전하지만 해적전대의 리더 캡틴 마벨러스(キャプテン マーベラス)는 카레를 못 먹게 되어 싸웠다고 대답하며 발길을 돌린다.

 

 

 

제2화 : 이 별의 가치(この星の価値)

 

 지구를 노리는 잔갸크 일당을 피해 숨겨져 있다는 지구의 보물을 찾으려고 고심하는 해적전대. 내비(ナビィ)의 신기(?)에 따라 검은 옷을 입은 사람을 찾아나선다. 그 때 검은 교복을 입은 소년이 나타나 해적전대에게 보물이 있는 곳을 알고 있다며 안내한다.

 

 하지만 캡틴 마벨러스는 소년이 레인저 키를 훔칠려고 유인한 것을 눈치챘고 들켜버린 소년은 도망친다 . 하지만 소년은 이미 레인저 키를 훔치는데 성공했던 것. 레인저 키를 도난당한 것을 깨닫은 캡틴 마벨러스는 소년을 뒤쫓는다. 한편 해적전대에게 당한 잔갸크 일당은 새로운 행동대장 본건(行動隊長 ボンガン)에게 지구 정복을 명령한다.

 

 레인저 키를 훔쳐간 소년을 찾은 캡틴 마벨러스. 소년은 레전드 대전 때 자신을 지키다 돌아가신 할아버지의 복수와 지구를 지키기 위해 레인저 키로 변신하려 했다고 훔친 이유를 설명했고 캡틴 마벨러스는 과거 아카레드(アカレッド)가 자신을 지켜주었던 일을 회상한다. 회상도 잠시, 행동대장 본건을 중심으로 잔갸크 일당이 지구를 습격한다.

 

 소년에게 복수의 기회를 주는 캡틴 마벨러스. 소년은 신켄레드(シンケンレッド)로 변신하여 잔갸크 일당과 대적하나 패배한다. 역부족임을 깨달은 소년은 레인저 키를 캡틴 마벨러스에게 넘겨주고 캡틴 마벨러스는 츤데레 감성을 불태우며 잔갸크 일당과 싸워 물리친다. 하지만 잔캬크의 개발기관 인산(開発技官 インサーン)이 새로 발명한 특수 에너지총으로 패배한 본건등을 거대화시킨다. 해적전대도 고카이갈레온(ゴーカイガレオン)과 머신들에 탑승하여 대응한다. 결국 해적전대의 호쾌한 승리로 끝나는데 그들을 멀리서 검은 로브를 입은 사람이 지켜보고 있다.

 

 

 

제3화 : 용기를 마법으로 바꾸어 ~마지・마지・고・고카이~(勇気を魔法に変えて 〜マージ・マジ・ゴー・ゴーカイ〜)

 

 조종기판의 고장으로 표류하는 마벨러스 일행. 갑자기 나타난 쟌갸크전함이 마벨러스 일행이 탑승한 고카이갈레온과 충돌한다. 그로 인해 고카이 갈레온은 지상에 불시착을 하게 되고 마벨러스 일행은 행동대장 샐러맨덤(行動隊長 サラマンダム)이 이끄는 잔갸크 일당과 결투를 벌이게 된다.

 

 이 소식을 접한 우주제국 잔갸크의 사령관 왈즈 길(司令官 ルズ ギル)은 샐러맨덤에게 임무를 변경하여 해적전대를 먼저 소탕하라고 명령한다. 전투 도중 튕겨져 나간 마벨러스와 돈 도고이어(ドン ドッゴイヤー)는 숲 속에서 검은 로브를 입은 사람을 만나게 되고 내비의 예언을 기억한 도고이어는 검은 로브를 입은 사람에게 보물을 알고 있냐고 묻는다. 검은 로브를 입은 사람은 자신을 잡는다면 보물에 대해 알려 주겠다하며 어디론가 튀어버리고 마벨러스와 도고이어는 그를 쫒는다. (다른 일행은 잔갸크 일당과 싸우느라 정신없다)

 

 천신만고 끝에 검은 로브를 입은 사내를 거의 잡게 된 마벨러스와 도고이어. 하지만 갑툭튀한 샐러맨덤으로 인해 마벨러스는 위기에 처하고 겁이 많던 도고이어가 용기를 내어 마벨러스를 구해낸다. 도고이어의 용기에 감탄한 검은 로브를 입은 사람은 도고이어에게 서른넷의 수퍼전대의 힘을 전부 쓸 수 있다면 보물을 얻을 수 있게될 것이라며 말하고 사라진다. 검은 로브의 사람은 마지 레드(マジ レッド)인 오츠 카이(おづ かい).

 

 해적전대는 다시 모이게 되고 그 앞에 샐러맨덤이 다시 등장한다. 샐러맨덤의 화염폭파공격에 고전하는 마벨러스 일행. 하지만 새롭게 얻게 된 마법의 힘으로 샐러맨덤을 격파한다. 쟌갸크 제국의 개발기관 인산은 지난 번처럼 특수 에너지총을 사용, 샐러맨덤등을 거대화시켜 최후의 반격에 나서지만 마법의 힘으로 더욱 강력해진 변신 합체 로봇 마지고카이오(マジゴーカイオー) 앞에선 무력했다. 그 광경을 본 오츠 카이는 아빠 미소를 지었고 내비는 자신의 예언이 맞았다며 우쭐해한다.

 

 

 

제4화 : 무엇을 위한 동료인가(何のための仲間)

 

 마지고카이오에 이어 새로운 합체 바리에이션을 시도해보는 고카이저 일행. 하지만 새로운 합체 형태는 발견되지 않는다. 실망한 일행들에게 캡틴 마벨러스는 식사당번의 차례를 알려준다. 한 편, 지구 밖 잔갸크 일당의 기함 기간트 호스(旗艦ギガントホース)에 새로운 행동대장 조도마스(行動隊長 ゾドマス)가 도착한다. 화려한 검술을 선보이며 사령관 왈즈 길의 신망을 얻은 조도마스는 지구로 출격한다.

 

 쇼핑을 마치고 돌아가던 조 깁켄(ジョー ギブケン)과 아임 드 파미유(アイム ド ファミーユ)는 검술로 도시를 파괴하는 조도마스 일당과 맞닥트리고 고카이저의 나머지 일행이 도착하면서 전투가 벌어진다. 그 와중에 검술로 라이벌 구도를 펼치는 고카이블루 조 깁켄과 조도마스. 조도마스의 화려한 검술에 조 깁켄은 패배하고 자존심에 스크래치를 입는다.

 

 식사도 거른 체 검술 연마에 정진하는 조 깁켄. 걱정이 된 아임 드 파미유는 일대일로 싸우지 말고 협력하여 싸우자고 제안하지만 조 깁켄은 자신의 일이니 내버려 달라고 말한다. 이로 인해 괴로워하는 아임 드 파미유에게 루카 밀피(ルカ ミルフィ)가 찾아와 조 깁켄의 행동엔 그럴만한 이유가 있을 것이니 믿어주는 것도 필요하다고 이야기 해준다.

 

 아임 드 파미유의 고카이 샤벨(ゴーカイサーベル)을 건네 받고 다시금 조도마스와 일대일로 붙는 조 깁켄. 하지만 조도마스는 부하들을 동원하여 조 깁켄을 무력화시키고 일방적인 공격을 가한다. 이 때 마벨러스 일행이 도착하여 조도마스의 부하들을 상대해주며 조 깁켄과 조도마스의 일대일 대결을 만들어준다. 새로운 조드마스의 기술에 밀리는 고카이블루 조 깁켄. 하지만 동료들이 건네 준 고카이 샤벨을 십분 활용하여 조드마스를 물리친다.

 

 이제는 자리를 잡아가는 잔갸크 개발기관 인산의 특수 에너지총이 조도마스 등을 거대화시키고 고카이저 일행도 고카이오로 대적을 해준다. 거대화 된 조도마스는 별다른 활약을 하지 못하고 마지고카이오의 필살기인 고카이마지바인드(ゴーカイマジバインド) 한 방에 훅 가버린다. 조 깁켄은 동료들에게 고마운 의미로 케이크를 만들어 선물해주며 훈훈하게 끝난다.

 

 

 

마지막 업데이트 2018.03.19

Posted by 문화파괴

지금도 알게 모르게 국내산 식완(食玩)제품들이 출시되고 있고 어느 순간 소리 소문없이 사라진다. 제법 이름있는 회사들도 꾸준히 식완(食玩)제품들을 내놓고 있지만 회사 홈페이지의 제품 목록에서는 좀처럼 등록되지 않는게 국내 식완(食玩)제품의 현주소이다. 이유는 여러가지가 있겠지만 결론적으로 말하면 공식 제품처럼 다룰만한 가치를 가지고 있지 않다는 뜻일게다.

 

그럼에도 꾸준히 제품을 만들어낸다는건 그만큼 소비시장이 형성되어 있다는 뜻일 것이고 대부분의 주 소비계층은 아이들이 될 것이다. 식품의 안전성과 완구의 유해성 문제에서 자유로울만한 역량을 가진 이름있는 기업들이 그만한 자신감없이 판매에만 열을 올린다는 것은 안타까운 일이다. 옆나라만큼의 퀄리티가 아니더라도 부담없이 소소한 재미를 줄 수 있는 식완(食玩)제품을 만들어 줄 수는 없는 것일까?

 

제품명 : 미니카골드

제조자 : HAIDA TOYS FACTORY

수입자 : (주)미르팜

판매원 : 해태제과식품(주)

제조일 : 2015. 09

 

 

 

애들 코 묻은 돈이나 번다는 오명에서 벗어나고자 한다면 아주 작은 관심에서부터 출발하면 좋을 것 같다. 캔디 몇 개로 면피할 생각말고...

 

 

 

옆라인에 '911'이라든지 'AMBULANCE'라고 도장이 되어 있는 것을 보면 응급대원 전용 지프라는 컨셉을 가지고 있는듯 하다.

 

 

 

부상당한 휘감겨붙은해골(まとわりボーン)을 병원으로 이송 중인 계란말이 구데타마(ぐでたま)들. 그런데 휘감겨붙은해골(まとわりボーン)은 어디가 다친걸까? 접골원으로 이송해야하나?

Posted by 문화파괴

BLOG main image
즐길 수 있을 때 즐겨라. 아니 놀면 못 노나니~ by 문화파괴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485)N
장난감공작소 (476)N
만화, 제9의 예술 (3)
슈퍼전대 시리즈 (1)
키덜트 페스티벌 (3)
추억팔이 (1)
문화파괴미술관 (1)

최근에 받은 트랙백

Total : 133,790
Today : 12 Yesterday : 17